With Empathy and Concentration

이룸소개 > 이룸소개

이룸 소개

Suggest a Quick and Appropriate Solution.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이룸의 전성배 변호사입니다.'
제가 좋아하는 영화 중 스티브 맥퀸과 더스티 호프만이 주연한 빠삐용이라는 영화가 있습니다. 이 영화는 자유를 향한 갈망이라는 대주제 속에서 피어나는 인간애를 깊이 있게 다뤄주고 있습니다. 제가 기억하는 영화 속 인상적인 장면은 다음과 같습니다.

어두운 독방 속에서, 그리고 구타와 굶주림의 절망 속에서 빠삐용은 꿈에서 저승의 심판자(옥황상제?)에게 자신은 무죄라고 절규합니다. 하지만 그는 차갑게 응답합니다. "물론 살인과는 상관이 없지. 그러나 너는 유죄야. 인생을 낭비한 죄. 인간으로서 가장 큰 죄지!” 젊은 날을 금고털이로서 아무렇게나 보내버리고, 끝내 이처럼 감옥의 독방에 갇혀버린 자신의 인생을 되돌아보면서 빠삐용은 고개를 떨어뜨리며 참담하게 고백합니다. “그래, 나는 유죄다! 나는 유죄야! 나는 세월을 낭비했다.”

오랜 고시생이던 저에게 날카로운 비수처럼 꽂히는 말이었습니다. 그후 저는 인생을 허비하지 않고 채우면서 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혹시 지금도 어디선가 인생을 낭비하고 있을지도 모르는 의뢰인이 있다면 새로이 의미 있고 자존감 있는 인생을 시작할 수 있도록 법률사무소 이룸이 정성스럽게 도와드리겠습니다. 주저하지 마시고 문을 두드려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법률사무소 이룸
대표변호사 전 성 배